상단영역

소년한국일보

본문영역

소년한국 소개

1960년 7월 17일, 우리나라 최초의 어린이 일간신문으로
소년한국일보가 창간되었다.

이것은 소파 방정환 선생이 일제시대에 잡지 ‘어린이’를 펴낸 일에 버금가는,시대를 앞서가는 발상이었다.

교과서에 익숙한 어린이들이 읽기에 알맞도록 가로쓰기를 한 것은 하나의 개척이었다. 평일 날 4면씩을 펴냈던 소년한국일보는 83년 4월부터 컬러특집 4면을 더 늘려 목요일마다 8면을 펴냈다.

그러다가 91년 3월에 또 증면하여 화,금요일 8면 체제로 바꿔, 일주일에 32면씩을 펴내 오다가 2001년 3월부터는 주 3회(월,수,금)를 8면 체제로 증면해 현재까지 이르고 있다.


구독신청 : 02-724-2407 광고문의 : 02-724-2745